X

미용/패션/생활용품

연관상품
  • 수면공감 쿨쿨냉감패드

    휴비스사의 듀라돈 원단 기반으로 만든 접촉 냉감 패드. 더운 여름을 위한 아이템.
  • 판매가 : 96,000원 57,600원   40% 할인D-7일

    • 판매자 :
      달콤한고래들
    • 상품문의 :
      평일 10~17시 1661-4405
    • 배송마감시간 :
      오전 11시
    • 배송업체 :
      CJ 대한통운
    • 배송비 조건 :
      • 고정 배송비 3,000원
    • 제품 선택
    • 추가 옵션
  • 상품합계
  • 장바구니 찜하기 바로구매
함께 구매한 상품
검증기사





딴지마켓 락기




뜨거운 여름이 온다. 에어컨 창시자인 캐리어 선생에 대한 존경심이 다시금 높아지는 시기이다. 하지만 높아진 전기료가 부담되어 선생을 존경하는 만큼 켜지 못한다. 더위라는 게 낮에는 어찌어찌 버티지만, 자야 하는 밤에 찾아오면, 적잖이 잠을 설치게 해 더 큰 부담으로 다가온다.


여름에 보면 분노가 치미는 사진




조금이라도 시원하게 자고 싶다


여름에 보면 분노가 가라앉는 사진



여름 필수품이 된 에어컨이라지만, 아직 켜기 어려운 상황은 많다. 예컨대 구축 아파트라 방마다 놓기 어렵다거나 혹은 에어컨이 되려 잠에 방해가 된다는 사람도 많기 때문이다. 그렇다고 선풍기로만 열을 식히자니 내 체온이 난로가 되어 매트나 침대가 내가 뿜뿜 쏜 열을 머금고 뱉을 줄을 몰라 후끈해진다. 


몇 해 전부터 접촉냉감, 아이스 패드, 쿨이불 등 시원하다는 침구류가 속속 등장하기 시작했더랬다. 눈이 번쩍하면서 지갑이 마구잡이로 열렸다. 하지만 모든 기술이 그렇듯이 처음 나온 제품들은 만족스럽지 못했다. 손을 딱 대면 차가운 느낌이 나지만 열을 머금는 건 매한가지고 어떨 때는 더 뜨끈하다는 인상도 받을 정도로 좋지 않더라. 결국 지른 제품들, 펀딩을 통해 받은 제품 모두 창고행 신세가 됐다.





해가 바뀌고 여름이 다시 찾아오자 새로운 접촉냉감 침구류가 어김없이 나왔다. 속는 셈 치고 다시 열린 지갑. 그런데 이번에는 괜찮은 제품이 꽤 많아졌다. 물론 아쉬운 점도 있었다. 어느 제품은 접촉냉감은 좋았지만, 감촉이 약간 축축함과 비슷해, 되려 잠을 방해하더라.  


그리고 또 해가 바뀌어 여름이 오고 새로운 접촉냉감 제품이 나왔더랬다. 지갑이 열릴 차례인가 했는데, 수면공감에서 반가운 소식을 들고 왔다. 접촉 냉감 제품이 나왔다는 거다. 


여기서 잠깐. 접촉냉감에 대해 잠시 짚고 넘어가겠다.



접촉냉감의 뜻


오해할 수 있는 게, 접촉냉감 제품들은 냉방 제품이 아니다. 이불 자체가 차갑고 시원함을 계속 유지하는 제품도 아니다. 말 그대로 딱 접촉했을 때 시원한~ 감촉을 주는 것이 접촉 냉감 제품이다.


조금 더 깊게 들어가자면, 열전도율이 높은 제품이라고 할 수 있다. 열전도율이 높다는 건 열을 고루 넓게 빨리 퍼뜨린다는 거고 열이 없을 때는 빠르게 식는다는 거다. 열전도율이 낮으면 서서히 열을 머금으면서 쉽게 식지 않는다고 보면 좋다.


겨울철 솜이불을 예로 들자면...


기사 더보기


처음 손으로 만지면 바스락거리며 차가운 느낌이 들다가 이내 열을 머금고 따뜻해진다. 열전도율을 낮춰 열 손실을 막고 머금어 따뜻한 거다.





접촉냉감 효과에 대한 표기 중에 Q-max 지수가 있다. 그 결과값이 높을 수록 접촉냉감 효과가 좋다는 거다. 쇼핑할 때 조심해야 하는 것들 중 하나도 Q-max 지수다. 대개 실제 제품을 맡겨 결과를 얻는 데, 정말 간혹 원사 자체에 대한 지수를 표기하는 곳이 있으니 조심해야 한다. 원사와 제품은 차이가 있는데, 접촉냉감 원사를 쓰더라도 함량의 차이도 있고 완제품에는 여러 다른 원단을 같이 써야 하기 때문이다. 




수면공감 쿨쿨냉감패드


쿨쿨냉감패드도 접촉냉감 원단을 사용한 제품이다. Q-max 지수는 0.362로 제품 자체를 맡겨 검사한 결과다. 휴비스사의 듀라돈 원단을 사용했으며, 요새 나오는 제품들과 마찬가지로 과거에 비해 많이 좋아졌다.



접촉냉감 제품은 필연적으로 통기성이 좋아야 한다. 공기 순환이 잘 되어야 온도가 빨리 낮아진다. 그리고 흡습 건조, 그러니까 땀 같은 게 잘 흡수되면서 건조가 빠르다는 특성도 있다. 누가 봐도 여름철 필수 패드라고 보여진다. 그렇다면 이제 남은 건 직접 써보는 것뿐.




직접 써본 쿨쿨냉감패드


겨울철에 쓰는 침대 패드가 있다. 여기엔 사연이 조금 있는데, 몇 년 전 쿨매트 펀딩으로 산 제품이다. 드디어 시원하게 자겠다고 생각하고 썼다가 너무나도 더워 펀딩 실패로 기록된 제품이다. 결국 열을 옴팡지게 품어대는 그 펀딩 제품은 겨울철에 쓰기로하고 마무리했다.





그 이후 꽤나 다양한, 종류로는 무려 10개 가까이 되는 제품을 써봤다. 매년 점차 개선되는 제품들을 보면서 올해도 마찬가지로 새로 나온 것들을 써볼 생각이었다. 그 첫 제품이 수면공감 쿨쿨냉감패드였다. 쓰면서 느낀 점은 다른 제품을 사지 않아도 되겠다는 것.


첫 번째 이유는 축축한 감촉이 없다는 것이다. 사실 습한 장마철에 써보지 않아 확신할 수는 없지만, 3주간 체험해 보는 사이에 비가 여러 번 내린 날이 있어 체험 가능했다. 이전에 쓰던 접촉냉감 제품 중에서 냉감은 괜찮았으나 축축한 느낌을 받아 쓰지 못했던 게 꽤 있었다. 흡습이 좋은 탓인지 원단 자체의 특성인지는 확신할 수 없지만, 습한 날에는 무언가 축축한 느낌이 계속 들어 되려 숙면을 방해했더랬다. 수면공감 쿨쿨냉감패드에선 비가 내린 날에도 습한 날에도 축축한 느낌이 들지 않았다. 아직 장마철 전이지만, 장마철에도 잘 버텨줄 거로 여겨진다.


두 번째는, 열을 머금은 시간이 굉장히 짧다는 거다. 보통 냉감 제품에 대한 기대는 물리법칙보다 위에 있는 경우가 많다. 바로 본인부터 큰 기대를 가졌었다. 에어컨 없어도 시원한, 열대야를 냉감 제품 하나로 이겨내게 해주는 걸 상상해 왔다. 하지만 몇 해를, 여러 제품을 써본 다음부터는 그럴 수 없다는 현실감을 가지게 됐다. 다만, 일반 패드에 비해서는 확실히 시원하다는 거다.



열을 머금는 시간이 짧아서 똑같이 더워 뒤척여도 내 몸뚱이가 있었던 곳의 온도가 더 빨리 내려가더라. 그러면서도 확실히 덜 뜨끈해지는 느낌을 받았다. 접촉냉감 제품의 큰 장점이라 하겠다. 


이어서 세 번째를 말하자면, 통풍이 잘 된다는 거다. 열을 머금은 후 뱉어내는 데 부가적으로 중요한 건 통풍이다. 통풍이 잘되려면 너무 얇아서는 안 된다. 어느 정도 두께를 갖추고 있어야 하는데, 쿨쿨냉감패드는 아주 얇지만은 않은 두께를 가지고 있다. 물론 매트처럼 두껍지는 않고 여타 다른 패드와 비슷한 두께를 가지고 있다. 




여름을 잘 보내고 싶다면


베개 커버까지 쓰고 있다.



3주 넘게 써본 결과 올해는 다른 냉감 매트를 사지 않아도 되겠다는 생각을 했다. 집에 쌓여있는 제품이 많다는 것도 이유지만, 작년에 만족하면서 썼던 냉감 패드보다 쿨쿨냉감매트가 더 나았기 때문이다.


작열하는 태양의 여름이 오면, 냉감 제품만으로 나기는 어렵기는 하지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된다면 사용해 보시는 것도 나쁘지 않다고 하겠다. 특히 에어컨 켜기에 애매하게 더운 날이 오면 냉감 패드로 바꾸길 잘했다는 생각이 들 수 있다. 본인도 애매하게 더워서 에어컨 켜기는 그렇고 선풍기로 버티기 조금 더운 날도 있었지만, 쿨쿨냉감패드 덕분에 새벽에 깨지 않고 잘 잤다. 


한국의 여름은 에어컨이 있다면, 켜지 않을 수 없는 날의 연속이긴 하지만, 그래도 그 여름의 며칠은 쿨쿨냉감패드 덕분에 켜지 않아도 되는 날이 생긴다. 그것만으로도 좋지만, 초여름, 늦여름, 혹은 몸에 열이 많아 5월부터 에어컨을 켜는 사람이라면, 한 번 써보시라 추천드리고 싶다. 마지막으로 장점을 하나 더 말씀드리자면, 세탁한 이후에 다른 이불이나 패드에 비해 잘 마른다고 느껴진다. 맑은 날이긴 했지만, 아침에 세탁하고 밤에 써도 될 정도였다. 


덕분에 본인은 잘 마른 쿨쿨냉감패드를 잘 쓰고 있다. 5월이면 에어컨은 안 켜도 창문을 열고 잤는데, 이번 5월은 창문 잘 닫고 조용히 잠을 잔다. 쿨쿨냉감패드 한 번 써보자.




검증필증
검증완료
딴 지 마 켓 검 증 필 증
상품명 수면공감 쿨쿨냉감패드
제품설명 휴비스사의 듀라돈 원단을 기반으로 만든 접촉 냉감 패드. Q-MAX 지수 0.362로 우수한 성능을 자랑합니다.
추천대상 더위를 많이 타시는 분. 몸에 열이 많으신 분. 여름을 조금이나마 더 시원하게 보내시고 싶은 분.
비추대상 접촉 냉감을 좋아하지 않는 분. 에어컨 켜고 두꺼운 이불 덮는 분.
제품상세정보


구매후기
검색 검색
※ 게시판 성격과 맞지 않는 글은 나의 딴지마켓 내 1:1 문의 게시판으로 이동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별점 글쓴이 날짜
12 아주좋아요 후지주차 2024-07-09
11 만족합니다. Nonstop 2024-06-21
9 냉감패드 재구매 숲나들이~ 2024-05-31
8 굿 임병장 2023-08-29
6 괜찮은 제품^^ 골벵이 2023-08-10
5 시원해요. 노란줌치 2023-07-23
4 시원한 냉감패드 좋아요 인천꼴찌 2023-07-14
3 냉감패드 시원해요 숲나들이~ 2023-07-12
상품문의
검색 검색
번호 처리상태 구분 제목 글쓴이 날짜
9 상품 Ss사이즈 품절인데 [1] 송현정 2024-06-30
8 상품 베개커버 문의 [1] 귀하니 2024-06-12
5 교환/변경 교환 [1] 청류처럼 2023-07-17
4 상품 같은제품인지.. [1] 쩡이다해 2023-07-06
3 상품 다른 색깔은 없나요? [1] 부재를기억해 2023-06-30
2 상품 가격문의 [1] 은이양 2023-06-19
1 상품 라지킹은 없나요 [1] 천둥복숭아 2023-06-17
교환/반품/환불 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