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간식용

상품 섬네일 1
연관상품
  • 탐라 우도땅콩초코찰떡파이, 우도땅콩크리스피초코바

    자체 생산 원료로 만든 초콜릿에 우도 땅콩을 더한 과자 시리즈
  • 판매가 : 12,500원  

    • 판매자 :
      제주네이쳐
    • 상품문의 :
      1522-5774 24 시간 상담
    • 배송마감시간 :
      평일 오후 2시
    • 배송업체 :
      롯데택배
    • 배송비 조건 :
      • 3,000원(0원 이상 ~ 30,000원 미만일 때)
        0원(30,000원 이상일 때)
    • 제품 선택
  • 상품합계
  • 장바구니 찜하기 바로구매
함께 구매한 상품
검증기사


딴지마켓 메이




그거 다 짐이다 짐!



제주도엔 불변의 법칙이 있다. 여행 마지막 날이 되면 이동 중에 지나친 그 많던 기념품 가게 중 한 곳이 보이질 않는다는 거다. 웬만큼 준비성이 있지 않다면 아마 대부분 비행기를 타기 직전 공항에서 대충 보기 좋은 걸로 골라 담는 걸로 안다.


얼마 전엔 지인에게 선물할 초콜릿을 고르고 있는데 옆에서 친숙한 말투가 들렸다.


아~참! 가마 있어봐라 이왕 온 김에 사는 거지 와 말이 많노


그거 들고 비행기 탈라꼬? 그거 다 짐이다 짐!



그렇다. 잔소리처럼 들리는 친구의 조언이 옳을 때가 있다. 다음날 바로 선물할 것이 아니라면 인터넷으로 구입하는 것이 손도 가볍고, 혹은 가격도 더 저렴할 수 있는 법이다. 꼭 선물이 아니더라도 제주도에서 먹어보고 육지로 돌아와서 그 간식이 생각나는 경우도 있다.


그런 분들을 위해 딴지마켓에서 제주산 기념품 초콜릿을 공수해왔오늘 소개할 제품은 탐나는 초콜릿, ()탐라에서 생산한 4종의 초콜릿 제품으로 현지 시장공항기념품 가게에서 판매되는 상품이다.




제주 종합 타르트





원료 공장에서 직접 구워낸 타르트지에 국산 사과잼을 바르고 감귤, 한라봉, 녹차, 우도땅콩 초콜릿을 올렸다. 사과잼은 타르트의 단맛을 상큼하게 전환시키면서 타르트지와 초콜릿이 쉽게 분리되지 않도록 잡아준다. 참고로 빵집에서 파는 파이지 타르트와는 다른 계란 향이 좋은 과자형 타르트다.




초코미 종합 크런치





기본 초콜릿, 감귤, 한라봉, 백년초, 4가지 맛의 초콜릿 속에 현미를 뻥-튀겨 크런치로 넣었다. 돌하르방 모양의 초콜릿으로 장식했고 초콜릿 단면은 현무암에 구멍이 숭숭 난 듯 초콜릿 속에 현미가 박혀있다. 바삭하게 씹히는 맛이 좋아 입에서 사르르 녹는 초콜릿 만으론 아쉬운 분에게 초코미 크런치를 추천한다.




우도땅콩 초코 찰떡파이





찰떡파이 마니아들은 모여라. 쫀득한 찰떡 안에 고소한 땅콩 스프레드를 넣고 우도 땅콩 초콜릿으로 감쌌다. 땅콩 스프레드가 실하게 들어있고 초콜릿 겉엔 오독오독 씹기 적당한 크기의 우도 땅콩이 박혀있어 쌉쌀한 커피와 먹기에 안성맞춤이다. 찰떡과 초콜릿이 주는 포만감에 하나로도 충분히 만족스러운 간식이 된다.




우도땅콩 크리스피 초코바





고소한 땅콩 크림을 바삭한 웨하스로 겹겹이 싸고 초콜릿을 입히기 전 캐러멜을 둘러 달콤함을 더했다. 겉은 초콜릿과 우도 땅콩이 바삭하게 씹힌다. 쫀득함보다 바삭함을 선호한다면 크리스피 초코바를 추천한다. 달콤함을 중화할 시원한 우유와 함께 먹으면 제대로 꿀맛을 느낄 수 있다.



2000년대 초반만 해도 돌하르방, 판 초콜릿이 전부였던 제주도 초콜릿은 이제 타르트, 크런치, 크리스피롤, 찰떡파이, 로쉐 등 다양한 종류가 출시되고 있다. 그 안에서도 감귤, 한라봉, 녹차, 백년초, 우도 땅콩 맛으로 나뉜다. 이렇게 다양한 제품을 생산할 수 있는 건 탐라 초콜릿 공장의 원료 공장 덕분이라고 한다. 


자체적으로 원료 공장을 운영한다는 건 어떤 의미인지 확인하기 위해 제주시에 위치한 탐라 초콜릿 공장을 직접 방문했다.




제주 특산물로 만든 탐나는 초콜릿





(주)탐라는 제주도 기념품 초콜릿을 생산하는 기업의 양대 산맥 중 하나로 꼽힌다. 공장에서 생산하는 초콜릿은 거기서 다 거기지라고 생각하는 분들이 많을 거다. 실제로 비슷한 재료로 만들어 초콜릿의 맛 차이는 그리 크지 않다. 만감류, 녹차, 백년초 특유의 맛만 느껴지면 일단 만족하게 된다. 하지만 그 미미한 차이 속에서도 탐라는 차별화된 무언가가 있었다.





탐라는 총 4개의 공장을 보유하고 있다. 본사 공장, 감귤 초콜릿 생산 공장, 크런치 생산 공장 그리고 초콜릿 원료를 생산하는 공장이 있다. 눈에 띄는 점은 자체 원료 공장을 보유하고 있다는 거다. 제주도 소재의 다른 초콜릿 공장들은 원료 공장이 없기 때문에 자체적으로 원료 생산이 불가능하다. 육지에서 생산된 원재료를 구매해 초콜릿만 녹이는 사실상 공정의 최종 단계만 시행하고 있다.




제주도 유일의 자체 원료 공장





탐라는 제품에 사용되는 초콜릿을 직접 가공한다. 먼저 설탕을 잘게 분쇄한 뒤 부재료를 넣어 콘칭실에서 높은 온도로 가열하고 건조한 공기를 주입해 공기 접촉을 증가시킨다. 위 과정을 2-3일 정도 거치면 최종적으로 동전 모양의 초콜릿 원료가 완성된다.





초콜릿 원료가 생산되는 동안 옆 공장에선 타르트지와 크런치를 만든다. 다른 회사의 경우 대표적으로 삼*에서 만든 타르트지를 육지에서 받아와 완제품을 제조하기 때문에 그 맛이 일률적이다. 


탐라는 수년간 유명 과자 회사에 자문을 구해 만든 탐라만의 레시피를 사용한다. 원료 공장을 보유함으로써 재료 수급에 따른 레시피 변경과 새로운 레시피 개발이 빠르게 이루어진다. 다른 기업보다 탐라가 신제품을 끊임없이 만들어 낼 수 있는 이유다. 


또한 육지에서 제주까지 이동하는 동안 발생하는 물류비가 절감돼 고객에게 비교적 저렴한 가격으로 다양한 제품을 선보일 수 있다는 것도 큰 장점이다.


공장 한편엔 연구실이 자리 잡고 있다. 이곳에서 기존 제품 점검, 신제품 기획이 이루어진다.






초콜릿 원료, 타르트지, 크런치를 본사 공장으로 옮기면 제품 완성 단계에 진입한다. 타르트의 경우 감귤, 한라봉, 녹차, 땅콩 초콜릿을 녹여 타르트지에 올리고 냉각 과정을 거친다. 마지막 가공 단계는 설명으로 들었을 때보다 훨씬 간단했다. 그러니 완제품 생산 과정에서 '원료 생산'이 얼마나 큰 부분을 차지하는지 알 수 있겠다.





기계에 의해 개별 포장된 초콜릿은 포장실로 이동해 제주도 선물세트의 마지막 구색을 갖춘다. 장애인 표준 사업장으로 지정된 탐라는 해당 업무를 장애인에게 맡겨 일자리를 제공하고 포장 작업에 있어서 필요한 노동력을 제공받는다.




집에서 맛보는 제주도





지금까지 제주도 기념 초콜릿은 현지에서만 구입할 수 있다고 생각한 행객님들은 이제 딴지마켓으로 오면 된다. "나 제주도 다녀왔어" 하면서 제주도 햇빛에 탄 거무스름한 팔을 내밀며 지인에게 자랑하고 싶거나 지난번 여행에서 먹고 다시 생각이 났다면 다양한 맛으로 구성된, 말 그대로 탐이 나는 초콜릿을 추천한다.




검증필증
검증완료
딴 지 마 켓 검 증 필 증
상품명 탐라 우도땅콩초코찰떡파이, 우도땅콩크리스피초코바
제품설명 자체 생산 원료로 만든 초콜릿에 우도 땅콩을 더한 과자 시리즈
제품상세정보











구매후기
검색 검색
※ 게시판 성격과 맞지 않는 글은 나의 딴지마켓 내 1:1 문의 게시판으로 이동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별점 글쓴이 날짜
1 제주 초코바~ [1] 촛불혁몀완수 2022-08-05
상품문의
검색 검색
번호 처리상태 구분 제목 글쓴이 날짜

등록된 문의가 없습니다.

교환/반품/환불 정책


판매자명:(주)제주네이쳐


연락처:1522-5774


보내실 곳: 서울시 금천구 디지털로9길 56, 코오롱테크노밸리 310-3호


판매자 택배사: 1588-1225


반품/교환시 배송비: 편도 2,500원


반품/교환 가능기간:
   상품 수령일로부터 7일 이내 신청 가능합니다. ( 배송비는 구매자 부담)


   단, 표시내용이 다르거나 상품 하자 등으로 인한 경우 상품 수령 후 3개월 이내 신청 가능합니다. ( 배송비는 판매자 부담)


반품/교환 불가사유:


- 반품 요청가능 기간이 지난 경우


- 구매자 책임 사유로 상품이 멸실, 훼손된 경우


- 포장을 개봉함으로 인해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상실된 경우 (예: 식품, 화장품 등)


-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주문 제작으로 인해 개별적으로 생산되는 상품의 제작이 들어간 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