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미용/패션/생활용품

상품 섬네일 26
연관상품
  • 나비 팔찌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을 후원하기 위한 나비 팔찌 & 연리지 팔찌
  • 판매가 : 18,000원  

    • 판매자 :
      위원랩
    • 상품문의 :
      031-8039-5445
    • 배송마감시간 :
      평일 15시
    • 배송업체 :
      로젠택배
    • 배송비 조건 :
      • 2,500원(0원 이상 ~ 30,000원 미만일 때)
        0원(30,000원 이상일 때)
    • 제품 선택
    • 색상 선택
  • 상품합계
  • 장바구니 찜하기 바로구매
함께 구매한 상품
검증기사

나비 팔찌(가는 끈) 품절 안내 

나비 팔찌(가는 끈) 모든 색 품절되었습니다.

새로 선보이는 연리지 나비 팔찌에도

많은 후원 부탁드립니다.





딴지마켓 퍼그맨


기부 상품은 조심스럽다. 기부를 목적으로 돈을 모아서 제대로 쓰지 않는다거나 후원 회원만 늘리고 있다는 뉴스들이 잊을 만 하면 들린다.


그래서 딴지마켓은 기부 컨셉의 상품을 입점 시키고 나서 기부 내역을 주기적으로 확인하기도 했다. 하지만 이 '작은 소녀상'은 그런 고민을 할 필요가 없었다. 



'평화의 소녀상'의 작가분들과 직접 협력해서 제작된 상품이었기 때문이다. 


그렇게 작은 소녀상으로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을 후원하던 업체가 이번에는 팔찌를 만들었다고 한다. 역시 정의기억재단에 수익금 일부를 기부하기 위해 기획된 상품이다. 


팔찌에 나비 모양 메달은 끝내 사과를 받지 못하고 돌아가신 할머니들의 환생을 기리는 의미라 한다.



기본적인 디자인의 나비 팔찌는 6가지 색상(블랙, 블랙&화이트, 화이트, 블루, 그린, 레드&브라운)이 제작되었고



연리지 팔찌(보다 두꺼움)는 5가지 색상(블랙, 카키, 와인, 그레이, 브라운)으로 제작되었다.

참고로 연리지 팔찌는 할머니들과 우리들이 연결되어 있음을 표현하기 위해 각각 의미를 부여한 색상의 실을 3가지 이상 섞어 만들었기 때문에 색상명만 보고 고르시면 실물을 받아봤을 때 당황하실 수 있다. 그러니 꼭 아래 상세 정보를 확인하고 고르시길.


나비 팔찌(위)와 연리지 나비 팔찌(아래)의 두께 비교


나비모양 메달은 아연에 무광 도색이 된 것이다. 



메달 뒷면에는 '나비가 되어'라는 문구가 음각으로 새겨져 있다. 이런 디테일이 좋다.


디자인에 호불호가 갈릴 수 있는 작은 소품이지만 손목을 볼 때마다 한 번 씩 피해 할머니들을 생각할 수 있다면 그 의미는 충분할 것 같다. 


검증필증
검증완료
딴 지 마 켓 검 증 필 증
상품명 희망 나비 팔찌, 연리지 나비 팔찌
제품설명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 후원을 위해 의미 있는 색의 실을 엮어 만든 수제작 팔찌
검증단평 퍼그맨 나비 팔찌는 가는 끈이 아쉽지만 착용이 간편하고 메달을 부각시키는 디자인이다. 연리지 팔찌는 착용이 좀 어렵지만 더 두껍고 다채롭다.
추천대상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는 말을 믿으며 아직 제대로 사과 받지 못한 할머니들에게 힘을 보태주고 싶은 분들
비추대상 친일파
제품상세정보





구매후기
검색 검색
※ 게시판 성격과 맞지 않는 글은 나의 딴지마켓 내 1:1 문의 게시판으로 이동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별점 글쓴이 날짜
3 예쁘고 의미깊은 팔찌 SHLSY 2018-12-05
상품문의
검색 검색
번호 처리상태 구분 제목 글쓴이 날짜

등록된 문의가 없습니다.

교환/반품/환불 정책
판매자명: (주)위원랩
연락처: 031-8039-5445
보내실 곳: 경기 성남시 분당구 정자일로 15 (금곡동, 분당하우스토리) 202호
판매자 택배사: 로젠택배
반품/교환시 배송비: 편도 2,500원 제주도 3,000원
반품/교환 가능기간: 
   상품 수령일로부터 7일 이내 신청 가능합니다. (배송비는 구매자 부담)
   단, 표시내용이 다르거나 상품 하자 등으로 인한 경우 상품 수령 후 3개월 이내 신청 가능합니다. ( 배송비는 판매자 부담)
반품/교환 불가사유:
- 반품 요청가능 기간이 지난 경우
- 구매자 책임 사유로 상품이 멸실, 훼손된 경우
- 포장을 개봉함으로 인해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상실된 경우 (예: 식품, 화장품 등)
-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주문 제작으로 인해 개별적으로 생산되는 상품의 제작이 들어간 경우